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내기독교성지순례-이성필

교회언론논평

교회언론논평

동아일보의 엇나간 반종교적 주장 광고 사회적 공익을 무시해도 되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01-18 22:20 조회288회 댓글0건

본문

동아일보의 엇나간 반종교적 주장 광고

사회적 공익을 무시해도 되는가?

 

지난 1월 7일자 동아일보에 난데없는 이상한 광고가 실렸다그것은 소위 영생교 교주 고 조희성을 추켜세우는 내용이었다그 내용에 보면, ‘조희성 님은 온 인류가 고대하던 구세주가 틀림없습니다’ ‘조희성 님은 일개 종교의 교주가 아니라온 인류의 구세주입니다’ ‘(조희성이)모든 사람 속에 분신으로 들어가 그 마음을 마음대로 조종하시는 전지전능한 능력의 구세주라고 주장하고 있다.

 

참으로 해괴한 일이다그렇다고 영생교(영생교하나님의성회승리재단)의 아류가 주장하는 바를 믿을 사람은 없을 것이다왜냐하면영생교의 반사회적반종교적 행위는 이미 널리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교주인 고 조희성은 살아 영생을 주장했지만, 2004년 72세의 나이로심근경색으로 사망하였다뿐만 아니라이들의 만행은 우리 사회를 경악케 하였다.

 

위키 백과에 따르면이들은 영생교 탈퇴자를 감금하여 폭행한 사실이 있고교주를 연행하려던 경찰관에게 감금 및 폭행을 가하였으며영생교에 의해 저질러진 것으로 알려진살인 및 유골이 다수 발굴되었다.

 

따라서 이들에 대한 법의 엄중한 단죄가 있었고언론에서도 이와 관련하여, 1994년 2월 MBC ‘PD 수첩이 보도하였고, 1994년 3월 KBS ‘추적 60이 처음 보도하였고이후에도 같은 프로그램에서 1995년에도 보도하였으며, 2003년에는 2부작으로 보도하는 등그들의 악마성이 우리 사회에 그대로 알려지게 되었다.

 

그런데 사회적 공기(公器)이자민족 정론지로 자부하는 동아일보가 이런 이단 아류의 주장을 버젓이 신문광고에 낸다는 것은동아일보가 언론의 사명을 저버린 것이며우리 사회의 병폐를 부추기는 행위와 다름없다.

 

따라서 동아일보는 이런 행위에 대하여 독자들과 국민들에게 즉시 사과해야 하며자체 정화기능을 통하여재발방지를 위한 선언을 해야 한다.

 

우리 사회가 아무리 어지럽고혼란에 빠져 있다 하여도국민들을 미혹하고 현혹하고 사회적 물의를 일으켰던 세력을 옹호하는 주장을 그대로 게재하는 것은언론 스스로의 책무를 저버린 매우 실망스런 행동이다.

 

아무리 돈을 받고 실어주는 광고라 하여도절반의 책임은 언론사에 있으며더군다나 과거 우리 사회를 혼란케 한 사이비 종교 집단을 추종하는 세력의 주장의 광고를게재한 것에 대한 책임은 벗어날 수 없다.

 

이번에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에 대한 언론들의 무분별한 보도를 보면서국민들은 매우 실망하고 있다그런데다 무분별하게 혹세무민하는 광고를 실어주는 동아일보를 보면서국민들은 어떤 생각을 할까이는 언론 수용자에 대한 모독이며언론을 불신하게 만드는 행위이다.

 

동아일보는 여기에서 그치지 않고, 1월 9일자에서는 정통교회가 이단으로 규정한 하나님의 교회(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의 광고를 싣기도 하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교회언론논평 목록

Total 41건 1 페이지
교회언론논평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 헌법재판관 지명은 신중해야 한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03-17 174
40 헌법재판소의 판결에 모두 승복해야 한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03-17 179
39 종교에 대한 국고의 과다 지원은 "불륜 가까운 밀회" 인기글 최고관리자 03-17 164
38 국가인권위, 대학원생들에게 "인권장전"을 만들어라? 인기글 최고관리자 03-17 173
37 북한 정권의 인권침해, ICC에 회부되어야 한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03-17 191
36 매우 위험한 조례는 즉시 폐기하라 인기글 최고관리자 02-18 235
35 국정교과서 연구학교 지정은 즉시 이뤄져야 한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02-18 210
34 종교탄압은 안됩니다. 이것이야말로 비교육적인 처사입니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02-18 205
33 충청도 도민인권조례 제정안 문제 있다 - 충남도민들과 국민의 의견으로 막아야 한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01-28 304
32 표현의 자유에도 책임은 따른다 - 정치 지도자의 자리에 어울리지 않은 사람 인기글 최고관리자 01-28 240
열람중 동아일보의 엇나간 반종교적 주장 광고 사회적 공익을 무시해도 되는가? 인기글 최고관리자 01-18 289
30 한국 기독교인수 10년 전보다 늘었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12-24 302
29 2016년 이 소란한 세상에 성탄의 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 인기글 최고관리자 12-24 257
28 외교부가 동성애를 지지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인기글 최고관리자 12-16 222
27 탄핵 타결 - 국가의 안정과 안보가 우선이며, 국민생활이 먼저다 인기글 최고관리자 12-09 296
게시물 검색
  
상단으로
 

주소 : 서울시노원구 섬밭로 263 롯데상가 4층
기독교국내성지순례 전문가:이성필목사
사진작가 : 이성필
TEL.010-3856-0091

찬양듣기

Copyright © SPPHOTO.KR All rights reserved.